top of page

‘2021 세계유산축전 안동’ 선포식 열려 (한솔 뉴스)

- 9월 4일부터 26일까지, 유네스코 세계유산 하회마을에서 - - 세계유산의 탁월한 보편적 가치 전 국민과 향유 - 경상북도(도지사 이철우)는 8일 저녁 안동 하회마을에서 ‘2021 세계유 산축전 안동’의 유산주간을 알리는 선포식 행사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에는 이철우 도지사, 권영세 안동시장, 도기욱 도의회 부의 장을 비롯해 문화재청 관계자 등이 참석했다. 하회마을 부용대 특설무대에서 열린 선포식은 세계유산축전의 성공과 안녕을 기원하는 고유제를 시작으로, 선포 세리모니와 미디어 퍼포먼 스로 이어졌다.


첨단 기술을 활용한 미디어 퍼포먼스는 하회탈 LED의상을 입은 무용 수들의 댄스 퍼포먼스와 LED스크린을 통해 축전의 시작을 알리는 화 려한 미디어 연출 등이 펼쳐져 참석자들로부터 많은 박수를 받았다. 팝핀현준&박애리 그리고 안동MBC 어린이 합창단이 함께한 콜라보 축하공연을 끝으로, 참석자들과 함께 하회마을의 대표적 전통놀이인 선유줄불놀이의 ‘낙화야’를 외치며 선포식 행사는 막을 내렸다. 세계유산축전은 유네스코 세계유산의 가치와 의미를 알리기 위해 문 화재청과 지자체가 공동으로 추진하는 사업이다. 이번 축전은 지난해 이어 올해도 공모사업에 선정돼 ‘안동의 세계유산 인류의 미래가치’라는 주제로 안동 하회마을을 비롯한 병산서원, 도산서원에서 이달 4일부터 26일까지 열린다.



이철우 경상북도지사는 “지난해에 이어 두 번째로 개최하는 이번 축 전은 도내 세계유산의 탁월한 가치를 향유하고 확산하는데 기여하는 바가 클 것”이라며, “코로나19로 힘든 시기에 자연과 문화가 어우 러진 경북에서 심신을 달래고 가면 좋겠다”고 전했다. 사회적 거리두기 지침에 따라 참석 인원수를 최소화한 가운데 조촐한 분위기 속에서 행사가 진행됐다. 자료 :경상북도


한솔 뉴스, 국민을 위한 종합 언론 yunsrer@naver.com

댓글 0개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부산시, 「15분도시 고도화 추진 보고회」 개최

□ 부산시(시장 박형준)는 오늘(12일) 오후 2시 30분, 박형준 시장 주재로 부산현대미술관에서 15분도시 조성 확산 전략 논의를 위한 「15분도시 고도화 추진 보고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 이날 회의에는 박형준 시장을 비롯한 행정부시장, 경제부시장, 정책수석 등 주요 간부와 부산연구원장, 분야별 민간 전문가, 사하구청장 등 25여 명이 참석할 예정이

Commenti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