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해남 오시아노 관광단지 활성화 기지개를 펴다 (한솔 뉴스)

남군은 지난 30일 상황실에서 오시아노 관광단지 활성화를 위한 선도사업 및 오시아노 리조트호텔의 다양한 협력체계 구축을 위한 추진협의회를 개최했다. 오시아노관광단지는 1992년 507만3000여㎡ 규모로 지정 후 1995년 토지매입을 시작으로 본격적으로 진행됐으며, 2012년 골프장 및 단지 내 도로, 부지조성이 완료됐다. 그동안 공공하수처리시설이 설치되지 않아 사업 추진에 어려움을 겪어 왔으나, 공공하수처리장 건설비용을 국‧ 도비로 지원받게 되어 2023년까지 1단계 1500톤/일 처리시설 준공을 목표로 기본조사 및 실시설계를 추진중이다.


.

또한 한국관광공사에서는 120실 규모의 객실과 인피니티 풀, 연회장, 전망카페, 레스토랑, 키즈풀 등 부대시설을 갖춘 오시아노 리조트 호텔을 2023년까지 조성할 계획이다. 이에 발맞춰 해남군에서는 해수타운, 복합상가, 지역특산물 판매센터 등 오시아노 관광단지 활성화를 위한 선도사업을 적극 추진해 오시아노 관광단지가 전남 서남부권 체류형 관광의 중추적인 역할을 할 수 있도록 앞장서서 개발해 나갈 계획이다.



이날 추진협의회에서는 협의회 운영방안, 각 기관별 역할 및 선도사업 대상지에 대한 의견교환 등이 있었으며, 위원장으로 곽준길 부군수, 부위원장은 이대진 관광실장 및 한국관광공사 김석 지역관광실장을 선출하였다. 곽준길 위원장은 “추진협의회가 관광단지의 발전과 관광활성화를 위한 구심점 역할을 담당할 수 있도록 관광공사와 함께 최선을 다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댓글 0개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문체부장관,‘6월 여행가는 달’맞아 안동, 봉화 방문

유인촌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이 ‘6월 여행가는 달’을 맞아 12일부터 13일 양일간 경북지역(안동, 봉화)을 방문해 이철우 도지사와 만나 지속 가능한 지역관광 확대 방안을 모색했다. 유인촌 장관은 이철우 경상북도지사와 함께 지역예술인과 관광기업인을 만나고, 안동의 떠오르는 관광지 맹개마을을 찾은 후 봉화 K-베트남 밸리 조성지를 찾아 사업추진 현황을 살피는

Comentário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