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정부, 사막 메뚜기떼 및 식량위기 대응을 위해 400만불 규모 지원 추진 (한솔 뉴스)

7월13일 기사 , 원본 : https://blog.naver.com/yunsrer/222029670643


□ 정부는 사막 메뚜기떼 확산으로 식량위기 상황이 악화된 예멘, 서남아시아·동아프리카 지역 9개국과 피해 확산이 우려되는 서아프리카 지역 5개국을 포함하여 총 14개국에 세계식량계획[WFP] 및 식량농업기구[FAO]를 통해 400만불 규모의 인도적 지원을 제공키로 결정하였다.


출처 : 외교부

◦ 세계식량계획측에 따르면, 동아프리카 지역에서만 2천5백만여명 이상이 식량 위기 상황에 처해 있으며, 이중 1천1백만여명이 사막 메뚜기떼로 인한 직접적인 영향을 받고 있는 것으로 파악 ※ 식량농업기구측은 기후변화로 인해 사막 메뚜기 부화 및 개체수 증가에 유리한 환경이 형성된 것으로 평가 - 1km²당 약 1억5천마리의 사막 메뚜기떼는 하루 동안 3만5천명분의 농작물을 소비하고, 150km까지 이동할 수 있어 피해가 서부 아프리카 지역으로 확산중 ※ 우리 정부는 사막 메뚜기떼 대응을 위해 파키스탄에 20만불 규모 기지원(’20.3월)


□ 이번 지원은 사막 메뚜기떼 피해 뿐만이 아니라 홍수, 코로나19 등으로 인해 어려움이 가중된 국가들에 대한 식량 지원 및 사막 메뚜기떼의 확산 방지를 위한 사전 관찰·방제 활동 등에 사용될 예정이다. □ 정부는 국제사회의 책임있는 일원으로서, 자연재난 뿐만이 아니라 다양한 인도적 위기로 고통 받고 있는 국가와 국민들에 대한 국제사회의 지원 노력에 적극 동참해 나갈 예정이다. 한솔 뉴스, 국민을 위한 종합 언론 yunsrer@naver.com

댓글 0개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부산시, 「15분도시 고도화 추진 보고회」 개최

□ 부산시(시장 박형준)는 오늘(12일) 오후 2시 30분, 박형준 시장 주재로 부산현대미술관에서 15분도시 조성 확산 전략 논의를 위한 「15분도시 고도화 추진 보고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 이날 회의에는 박형준 시장을 비롯한 행정부시장, 경제부시장, 정책수석 등 주요 간부와 부산연구원장, 분야별 민간 전문가, 사하구청장 등 25여 명이 참석할 예정이

부산시청, 서비스 강소기업 15개사 선정

부산시(시장 박형준)는 ‘2023년 서비스 강소기업’ 15개 사를 선정하고, 15일 오후 2시 시청 26층 회의실에서 인증서를 수여한다고 밝혔다. 시는 2016년부터 지난해까지 비즈니스서비스, 영상․콘텐츠, 관광․마이스(MICE), 물류, 정보통신기술(ICT), 금융, 의료 등 집중육성 서비스산업 분야에서 경쟁력과 성장 가능성 있는 기업 100개 사를 선정

Comment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