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이동 통신 : 늘어 가는 통신비 해법은? (한솔 뉴스)

인터뷰를 가정 주부에게 해 본다 가정에 한달 통신비가 얼마 나오나요? 휴대폰 비만 해서 남편이 10만원 내가 4만원 아이가 5만 4만 나오네요



총 23만원 나오네요? 집에 남편분만 경제 활동하고 있죠? 요즘 통신비 어때요? 좀 많죠 인터넷이 되어서 그런지 모르겠는데 많이 드네요 이거 뭐 필수품이니 애들 폰 해지할 수도 없고 애들이 전혀 안 그러는데 얼마전엔 폰 안 가져 갔다고 등교 시간 다 되어서 집에 온 거 있죠 당황스러워서 참 통신비를 줄이려면 어떤 방법이 있을까요? 이방법 저방법 다 써 봤는데 어쩔수가 없네요 인터넷을  그냥 23만원 낼 수 밖에 그래도 정치하는 사람들이 뭔가 해결책을 내 놓을 때가 된거 같다던데.. 물론 정부도 문제가 있다 정부가 납세의 의무를 부과하려면 미리 기술과 시장에 대비해 세금 징수에 대해 계획을 하고 세금을 올려야 한다면 점진적으로 올릴 수 있는 가이드 라인을 마련하고 실행해야 한다  하지만 미리 이통사의 기술에 대응하지 못 하고 있다가 5g가 현실화되고 있을 때 이제서야 깨닫게 될 즈음 합당한 세금을 현실적으로 부과하려 하지만 객관적으로 보면 급진직인 세금 상향 부과로 보이게 될 것이다 그렇게 되면 이통사들은 난처해 할 수 밖에 없다 평소에 부과하지 않는 거액의 액수에 예상치 못해서 기업 내 예산 편성이 제대로 안 되어 있는 상태라 4조나 높은 금액에 대해 불만을 비췄을 것이다 일반 국민들만 하더라도 특히 자영업자의 경우 올해 세금을 매출의 차이가 크지 않는 이상 작년 세금을 보며 잠작한다 마찬가지이다 매출의 차이는 3g가 나오고 4g 세상이 열리며 급 상승했지만 그 이후로는 상승할 이유가 없어 왔다 매출은 급상승하지 않는데 세금은 그전보다 급작스레 오른다 세금은 법적 근거나 통상 관례에 의해 책정이 된다 그를 적용하며 3조원으로 이통사들은 주파수 사용료를 예상하고 있었지만 예상 외로 2배나 되는 세금을 추징당할 위기에 놓여 있다  게다가 지금 시점에 5g 통신 기술을 국내 통신 송수신기에 적용시키기 위해 장비 부품 교체를 통한 업그레이드 사업을 하고 있는 시점이다 부품 교체 및 확충에 그만큼 많은 원가로 장비 매입비와 교체 인력비 등이 투입이 되어 고스란히 비용이 되고 전년도에 비해 지출액은 많아질 것이다 바로 두 가지 대표적인 요인이 통신사가 세금 5억여원에 대해 인정할 수 없는 요인들이다




하필이면 기술 투자를 하여 자금에 여력이 없을 때 통상 관례 상으로 예상치 못 한 세금을 추징하려 한다는 것이다 기업은 돈을 목적으로 남는 돈인 이윤을 추구하는 돈이 가장 중요한 사업체를 말하고 이 기업들은 돈의 지출을 예상치 못하게 한 정부에 불만을 드러내고 있다 하지만 정부는 이통사의 원가를 어느 정도는 알고 있지만 일반 국민들은 원가가 얼마인지 5g 장비로 교체 하면서 드는 돈이 얼마인지 5조원의 돈이 기업 매출에서 어느 정도를 감당하는지 감가 상각이 언제까지 될 수 있는지에 대해 국가는 소유하고 있어도 기업은 소유하고 있지 않은 국민주권 주의의 한계성 때문에 기업 재무에 대한 알 권리에는 한계가 있다 하지만 현재 가계의 통신비는 상식 밖이라는 것은 상식을 최우선으로 하는 국민들은 생각하고 있다 대한민국 기업이 발전하면 국가의 부와 경쟁력이 발전되고 그 돈은 결국 사회에 환원이 되어 국민들에게 이득이 돌아가게 된다 그 점 때문에 우리는 삼성 등 재벌 기업의 발전에 대해 애국심으로 대한민국을 외치고 있는 것이다 기업이 발전되어 대한민국이 성장한 지금 이제는 국민을 위해 어느 정도의 환원이 되어야 할 때가 무르익었다 만약 이통사에서 국민들에게 걷어 들이는 통신비에 대해 이통사의 원가에까지도 접근할 수 있는 정부가 상식적이라 검토 했다면 이통사에 터무니 없는 세금을 부과하려 할까? 한솔 뉴스, 국민을 위한 종합 언론 yunsrer@naver.com https://www.hansall.com/

댓글 0개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수술실 내 폐쇄회로 텔레비전(CCTV) 설치 의무화 (「의료법」, 9. 25.)

오는 9월 25일부터 전신마취 등 의식이 없는 상태의 환자를 수술하는 의료기관은 수술실 내부에 CCTV를 반드시 설치해야 한다. 그리고 정부는 수술실 내 CCTV 설치가 원활히 이루어질 수 있도록 그 비용을 지원할 수 있다. 개정된 「의료법」에 따라 의료기관의 장 등은 환자 또는 환자의 보호자가 요청하는 경우 의식이 없는 상태의 환자를 수술하는 장면을 CC

Comment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