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부산 경제의 날개 없는 추락 (한솔 뉴스)

부산에 대한민국 1000대 기업에 속하는 기업이 34곳으로 집계 되었다 지역별 매출총액으로 비교 하면 서울의 2프로 수준이고 경남의 60프로, 전국의 1.4프로에 불과한 실정이다 그 34곳 중 100위 안에 드는 기업은 유일하다 삼성르노 자동차가 94위이고 나머지 부산 은행, 한진중공업 등 100위밖으로 나와 있다


영화 변산 중


부산은 2008년 천대 기업에 속하는 기업수가 55개 기업이었으나 2015년 41개로 점점 줄어 들어 왔다 하지만 기존의 기업도 지금 위태위태하다 점점 컴퓨터 기반의 4차 산업은 발전하고 있지만 부산에서는 아직 시작도 제대로 못 하고 있는 추세이다 차세대 산업군은 서울과의 매출총액 대비와 마찬가지로 서울 수도권에 산재 되어 있다 그러니 만큼 부산의 젊은 인력은 차세대 산업에 종사하기 위해 서울 수도권으로 유출될 수 밖에 없다


광고


그러니 점점 젊은 인구는 빠져 나가니 노인 인구만 남게 된다 그렇게 점진적으로 고령화 사회가 안착이 되었다 노인들에게는 복지가 필요하다 노인들의 의료 복지와 근로복지, 문화 복지 등 복지를 하려면 돈이 필요하다 하지만 점점 기업들은 도태되고 경쟁력 약화에 매출 감소로까지 이어지니 그만큼 세수가 적어지게 된다 복지를 하고 싶어도 대한민국 대표 고령화 사회임에도 새로운 청춘을 책임지지 못 하게 된다 늦었다고 생각하는 지금은 아직 안 늦었다는 것이다 시작을 한다는 것은 이미 반은 진행했다고 말한다 한솔 뉴스, 국민을 위한 종합 언론 yunsrer@naver.com https://www.hansall.com/

댓글 0개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수술실 내 폐쇄회로 텔레비전(CCTV) 설치 의무화 (「의료법」, 9. 25.)

오는 9월 25일부터 전신마취 등 의식이 없는 상태의 환자를 수술하는 의료기관은 수술실 내부에 CCTV를 반드시 설치해야 한다. 그리고 정부는 수술실 내 CCTV 설치가 원활히 이루어질 수 있도록 그 비용을 지원할 수 있다. 개정된 「의료법」에 따라 의료기관의 장 등은 환자 또는 환자의 보호자가 요청하는 경우 의식이 없는 상태의 환자를 수술하는 장면을 CC

Comments


bottom of page